노르웨이 여름에도 한국과 같이 열대야(tropenatt)가 존재한다.

노르웨이에서는 열대야를 밤에 기온이 20도 이상인 경우로 정의한다.

노르웨이 기상청은 이번 주 일요일부터 노르웨이 전국에서 열대야가 사라질 것이라고 전망했다.

현재는 노르웨이 남부 지역과 올레순 주변의 지역에 열대야 현상이 있다.

ⓒ 노르웨이고고(https://www.norwaygogo.com),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